Untitled Document
홈으로
매일신문사 홈으로
2019년 12월 15일 일요일
Untitled Document
 
루미나리에 추억만들기
작성자 김태형 작성일 2010-02-22 조회수 7953


 

수동(M)모드에서 ISO400, 조리개 22, 1/8초로 플래시를 사용해 신천변 코스모스와 루미나리에를 촬영한 사진입니다. 루미나리에의 자연광선(전구불빛)에 적정노출을 맞춘 후 코스모스에 플래시를 터트려 촬영했습니다.



컬러풀 대구 페스티벌 일환으로 대백프라자 인근 신천 둔치에서 루미나리에 축제가 한창입니다. 빛의 아름다움을 사진에 담을 수 있는 기회입니다.


가을 밤 신천에 빛나는 루미나리에는 보는 이 마다 느끼는 감정이 다르겠죠. 때로는 아름다운 성당의 스테인드 글라스로, 때로는 아름다운 추억의 그곳으로 기억 될 수도 있습니다. 이런 느낌을 사진에 담으면 오래도록 소중한 작품으로 남습니다.


  촬영 전에 루미나리에 주위를 천천히 돌아보는 여유가 필요합니다. 구경하는 인파, 산책로변 코스모스, 대백 플라자 네온사인, 신천의 반영 등 주변 환경은 훌륭한 부재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단순히 루미나리에 빛의 아름다움만 촬영한다면 자동모드에서 셔터만 눌러도 충분합니다. 빛이 강해 심도가 깊어 전경 후경 모두 선명하게 촬영되고 사진이 떨릴 염려도 없죠. 촬영기능이 단순한 소형디카로도 아름다운 사진을 만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자동모드에서는 여러번 촬영해도 단순하게 촬영되는 단점이 있습니다. 아름다움은 점점 반감됩니다. 이럴 땐 전경 또는 클로즈업 등 앵글의 변화로 지루함을 덜어야 합니다. 


루미나리에를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한다면 반드시 플래시를 사용해야 합니다. S모드(셔터우선)로 1/30초 셔터에서 플래시를 사용해보세요. 이때 인물은 반드시 카메라에서 2~3m로 가깝게 위치해야 얼굴이 선명하게 나옵니다.


S 모드에서는 경우에 따라서 심도가 극도로 얕게 나올 수 있습니다. 앵글속에 어두운 부분이 많이 차지하면 빛이 약해 조리개가 자동적으로 개방(심도가 얕아짐)되겠죠. 심도가 얕다는 것은 뒷배경(루미나리에)이 아웃포커스 돼 초점이 흐릿하게 나올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물론 반대로  앵글에 루미나리에 불빛이 많이 차지하면 빛의 양이 많아  조리개 수치는 자동으로 높아지며(심도가 깊어짐) 전경 후경 모두 선명하게 나옵니다


  작품수준의 촬영을 위해서는 수동모드(M)에 삼각대가 필수입니다. 요즘 대부분의 디카에는 수동모드(M)가 지원됩니다. 수동모드는 셔터타임과 조리개를 모두 촬영자가 설정하는 방식이죠. 산책로 변 코스모스와 어울린 루미나리에를 가정해 보죠.


  먼저 카메라를 삼각대에 고정시킵니다. 조리개를 최대한 조입니다. 조리개는 디카 기종에 따라 11이 최대치인 경우도 있지만 고급기종은 대개 22까지 나옵니다. 조리개 수치가 높을수록 고급기종이고 그만큼 심도 조절 관용도가 높아지죠. 조리개를 조이는 이유는 심도를 높이기 위해서죠.


  그 다음 루미나리에 빛의 적정노출을 잽니다. 측광방법은 루미나리에가 앵글에 가득 차도록 줌인 한 후 파인더(또는 액정화면)를 보며 셔터타임을 적정노출에 맞게 조절하면 됩니다. 스팟 측광모드를 활용하면 손쉽게 측정할 수 있죠.


  가령 ISO 400에서 조리개 22에 1/8초가 적정노출이라면 이 값을 그대로 유지한 채 렌즈를 조절해 코스모스와 루미나리에를 적절하게 배치시켜 앵글을 잡습니다. 구도가 완성되면 코스모스에 적정노출이 맞도록 플래시 광량을 조절합니다.


이렇게 촬영하면 코스모스와 루미나리에가 모두 선명하게 촬영됩니다. 삼각대가 없다면 호흡을 멈추고 마치 사격하듯 셔터를 눌러 카메라의 흔들림을 최대한 억재하면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사진은 현장을 떠나는 순간 더 이상 찍을 수 없죠. 촬영시엔 기본적으로 브라케이팅(한 앵글에서 조리개 수치를 가감해 노출부족, 적정, 과다 등 여러번 촬영하는 것) 해야 후회를 줄일 수 있습니다.


특히 중요한 것은 앵글을 잡은 후에 느긋하게 휴식하듯 마음의 여유를 가져야 합니다. 바람에 흔들리는 코스모스의 모양새가 좋은 지, 지나는 행인이 시야를 가리지는 않는 지 등를 고려해 최적의 순간을 예측하고 기다려야 합니다. 사진은 기다림의 예술입니다.

이전글 : 휴가지 추억을 담는 테크닉
다음글 : 어린이 사진 촬영 포인트
cmh9777 2010-04-14 22:34:27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ks3670 2010-04-13 10:34:52
많은 도움이됐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thkim21 2010-03-06 12:17:09
hunice2 님 감사합니다. 좋은 작품 많이 하시길..
 
ppp 2010-03-04 16:19:53
참 좋아요.
 
hunice2 2010-03-04 14:40:42
자세한 설명을 해 주셔서 저희같은 왕초보들에겐 큰 도움이 되겠습니다.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회사소개 | 구독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인 운영 규정 |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