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홈으로
매일신문사 홈으로
2019년 12월 09일 월요일
Untitled Document
 
남자 110m 허들 신체접촉 로블레스 금메달 박탈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1-09-27 조회수 2779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110m 허들 결승전에서 중국의 류샹이 9번째 허들을 넘으면서 쿠바의 다이론 로블레스(오른쪽)에게 손목이 부딪히면서 진로방해를 받고 있다. 

 국제육상경기연맹(IAAF)은 경기가 끝난 뒤 사진판독 등을 통해 로블레스가 9번째와 10번째 허들을 넘을 때 바로 옆 레인에 있던 류샹(중국)의 신체를 접촉해 진로를 방해했다는 결론을 내렸다.

 실격 처리된 로블레스의 금메달은 박탈당했고 은메달을 땄던 제이슨 리처드슨(미국)과 3위 류샹이 각각 금메달과 은메달을 승계했다. 2011.8.29

이전글 : 여자투포환 우승 발레리 아담스
다음글 : 영국인 자매 한국과 자메이카 응원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회사소개 | 구독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인 운영 규정 | 개인정보취급방침